주간조선"살아 있는 세포로 신체 장기까지 3D바이오프린터의 진화"
2016.07.06 19:37
작성자 : 최고관리자    메일 : mjookim@postech.ac.kr 조회 : 781  
   http://weekly.chosun.com/client/news/viw.asp?nNewsNumb=002411100016&ct… [144]
3D프린터의 변신과 활용 범위가 놀랍다. 몇 년 전만 하더라도 단순 기계 부품을 복사하는 신기한 물건 정도로만 인식되던 3D프린터가 건축물을 비롯해 인체에 들어가는 장기까지, 못 만드는 것이 없을 정도로 활용성이 높아졌다. 특히 ‘3D바이오프린팅’이라는 새로운 길이 열리고 있다. 세포를 죽이지 않고 살아 있는 상태로 출력해 쌓아올린, 즉 ‘살아 있는 세포를 잉크’로 쓰는 기술이다. 이는 신체 일부나 장기를 만드는 데 가장 적합하다.

 
   

 
: : : : : :
Copyright © 2010 . All Rights Reserved.